조명으로 완성한 웜화이트 인테리어
전농동 래미안아름숲33A
필름 리폼과 낮은 조도의 조명 설치로 따뜻하고 아늑한 화이트 인테리어를 완성한 33평 아파트입니다.
현관을 들어서면 바로 보이는 화려한 대리석 아트월과
몰딩, 문/문틀, 붙박이장 등 곳곳에 사용한 칙칙한 우드가 취향에 맞지 않는 비포입니다.
한쪽으로 치우쳐있던 등박스를 철거하고 면을 정리했습니다.

화이트 실크벽지로 전체 도배를 진행하고
벽면 컬러에 맞춰 몰딩과 걸레받이, 새시를 화이트 PET 필름으로 리폼했습니다.

바닥은 오크 느낌의 강마루로 시공해 내추럴함을 더했습니다.
돌출된 형태의 기존 가구를 철거하고 벽라인에 딱 맞는 ㄷ자 주방을 만들었습니다.

은은한 무광 PET 소재의 상하부장을 두고 냉장고장과 기큰장은 화이트 필름으로 리폼했습니다.
상판도 화이트 인조대리석을 두어 컬러를 통일했습니다.

주방 벽면은 직사각 형태의 그레이 포슬린 타일로 시공했습니다.
상부장 아래로 간접등을 추가로 설치해 더욱 환하고 분위기 있는 주방이 되었습니다.
붙박이장을 베이지 PET 필름으로 리폼했습니다.
백색이 아닌 노란빛(웜화이트)의 조명을 설치해 공간에 따뜻함을 더했습니다.
낮은 조도의 조명은 정서적으로 안정감과 편안함을 주어 휴식 공간에 적합합니다.
안방과 파우더룸을 구분하는 슬라이딩 도어를 철거하고 아치 게이트를 시공했습니다.
아치는 장식적인 효과와 함께 문 없이도 공간을 구분해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아치면과 화장대, 붙박이장을 베이지 PET 필름으로 리폼해 소프트한 파우더룸이 되었습니다.
아이방은 벽 한면을 민트색으로 도배해 가볍고 화사하게 마감했습니다.
붙박이장의 민트색 손잡이와 함께 방의 포인트 역할을 합니다.
다이닝룸은 연그레이 실크벽지로 도배했습니다.
할로겐 매입등과 함께 다이닝 테이블이 놓일 공간 위로 바 형태의 펜던트 조명을 설치했습니다.
북유럽 느낌의 모던한 디자인은 물론
업라이팅, 다운라이팅 두가지 사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습니다.
도기와 수건걸이, 코너선반 등 액세서리의 교체가 이루어졌습니다.
타일 시공, 가구 교체 등 큰 시공 없이도 깔끔하고 새것 같은 욕실이 되었습니다.
타일과 신발장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현관문만 블랙 PET 필름으로 리폼해 한층 더 선명한 현관이 되었습니다.
필름 리폼과 낮은 조도의 조명 설치로 따뜻하고 아늑한 화이트 인테리어를 완성한 33평 아파트입니다.
현관을 들어서면 바로 보이는 화려한 대리석 아트월과
몰딩, 문/문틀, 붙박이장 등 곳곳에 사용한 칙칙한 우드가 취향에 맞지 않는 비포입니다.
한쪽으로 치우쳐있던 등박스를 철거하고 면을 정리했습니다.

화이트 실크벽지로 전체 도배를 진행하고
벽면 컬러에 맞춰 몰딩과 걸레받이, 새시를 화이트 PET 필름으로 리폼했습니다.

바닥은 오크 느낌의 강마루로 시공해 내추럴함을 더했습니다.
돌출된 형태의 기존 가구를 철거하고 벽라인에 딱 맞는 ㄷ자 주방을 만들었습니다.

은은한 무광 PET 소재의 상하부장을 두고 냉장고장과 기큰장은 화이트 필름으로 리폼했습니다.
상판도 화이트 인조대리석을 두어 컬러를 통일했습니다.

주방 벽면은 직사각 형태의 그레이 포슬린 타일로 시공했습니다.
상부장 아래로 간접등을 추가로 설치해 더욱 환하고 분위기 있는 주방이 되었습니다.
붙박이장을 베이지 PET 필름으로 리폼했습니다.
백색이 아닌 노란빛(웜화이트)의 조명을 설치해 공간에 따뜻함을 더했습니다.
낮은 조도의 조명은 정서적으로 안정감과 편안함을 주어 휴식 공간에 적합합니다.
안방과 파우더룸을 구분하는 슬라이딩 도어를 철거하고 아치 게이트를 시공했습니다.
아치는 장식적인 효과와 함께 문 없이도 공간을 구분해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아치면과 화장대, 붙박이장을 베이지 PET 필름으로 리폼해 소프트한 파우더룸이 되었습니다.
아이방은 벽 한면을 민트색으로 도배해 가볍고 화사하게 마감했습니다.
붙박이장의 민트색 손잡이와 함께 방의 포인트 역할을 합니다.
다이닝룸은 연그레이 실크벽지로 도배했습니다.
할로겐 매입등과 함께 다이닝 테이블이 놓일 공간 위로 바 형태의 펜던트 조명을 설치했습니다.
북유럽 느낌의 모던한 디자인은 물론
업라이팅, 다운라이팅 두가지 사용이 가능해 활용도가 높습니다.
도기와 수건걸이, 코너선반 등 액세서리의 교체가 이루어졌습니다.
타일 시공, 가구 교체 등 큰 시공 없이도 깔끔하고 새것 같은 욕실이 되었습니다.
타일과 신발장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현관문만 블랙 PET 필름으로 리폼해 한층 더 선명한 현관이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