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ent
[CLOSED] 신규 입주 아파트 인테리어는 아파트멘터리 FIVE!




새 아파트를 인테리어 한다구요?








사실,

'새 아파트'와 '인테리어'는 어딘가 

어울리지 않는 것 같은 조합처럼 느껴지실거예요.

멀쩡한 새아파트를 굳이, 

뜯어 고칠 필요가 있을까?



대부분 인테리어라고 하면

흔히 '올수리'라는 개념으로 

샷시부터, 욕실, 주방, 발코니 남길 곳 없이

전체를 뜯어 고치는 공사를 떠올리실텐데요,







당연히 시공된지 얼마 되지 않은 새 자재들을

뜯고 교체하는 '올수리'는 필요하지 않기 때문에,

새 아파트 리모델링은 기존 아파트와는

확실히 다른 방향으로 진행되어야 합니다. 


그동안 아파트멘터리에도

신규 입주를 앞둔 아파트 리모델링에 대한

문의가 많았는데요,










아파트 자체나 단지에 대한 전반적인 부분들은

만족스러운 편이지만

아무리 새 아파트라 하더라도,

세대별로 원하는 인테리어가 시공된 것은 아니기 때문에

마감재나 디자인 구성이

내 마음에 들지 않는 경우들이 있어서

생각보다, 새 아파트 인테리어에 대한 

고민을 하시는 분들이 많으신 것 같아요. 






오는 5∼7월에도 서울 및 수도권의 아파트 

신규 입주 물량만해도 거의 6만 가구라고 하는데요,


입주를 앞두고 인테리어때문에 고민이 많은 분들께

새 아파트의 인테리어는 어떻게 준비하면 좋을지,

저희가 그동안 만나온 고객분들의 데이터를 바탕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몇 가지 포인트를 알려드릴게요 :D










1. '철거없는' 공사를 위주로



많은 비용을 들여서 인테리어를 하는데에는,

여러가지 이유가 있지만 크게

꿈꾸던 예쁜집을 위한

데코레이션(decoration) 개념과

기능적인 보수를 위한

리모델링(Remodeling) 개념으로 

나누어 생각하시는 것 같아요.


새 아파트는, 이 두 가지 중에서

(물론 두가지 방향으로 인테리어가 가능하지만요 ;D)

데코레이션 방향으로 생각하시면 좋은데요,

사실상, 기능적으로는 완벽하기때문에 

리모델링처럼 철거 후 교체가 필요한 것들이

거의 없어서, 오로지 

나의 취향을 '입히는데' 집중하시면 된다는 것!






그래서 하고 싶은 인테리어 스타일을 구현하는데는

가능한 '철거가 필요 없는' 공정들을 위주로,

그 중에서도 '인테리어 효과가 큰 공정'을

가장 우선해서 시공하는 방법을 추천드려요. 








인테리어 필름 공사




예를 들면,

바닥의 컬러가 마음에 들지 않을 땐

뜯고 새로운 마루를 시공하는 것 보다는,

철거가 필요없는 도배나 필름시공을

오히려, 바닥 컬러에 맞춰서 진행하는 것이 

공사에 대한 부담도 줄이고,

시간/비용적으로 효율적인 인테리어를 

완성하는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바닥 교체 없이 분위기가 달라진 김포 한강 센트럴 자이 현장



바닥 / 붙박이장 도어 / 화장대 3군데의 컬러톤 맞추기





사실, 새 아파트의 바닥이 

컬러가 마음에 안드는 경우보다는 

그 외 샷시틀/몰딩/방문컬러/벽지컬러 등과

조화롭지 못해서 거슬려보이는 경우가 많거든요 :D


그래서 철거가 필요한 바닥을 교체하기 보단,

'철거가 필요없는' 이외 부분의 톤정리하시는 것이

새 아파트의 장점을 살리는

훌륭한 선택이 될 수 있어요. 













2.'톤앤매너' 를 맞추자



위에 살짝 언급드린 것처럼

새 아파트의 기존 인테리어가 마음에 들지 않는건,

자재끼리의 톤이 어색해서 그렇게 느끼실 수 있어요.

좋은 자재일텐데도 말이죠.


인테리어 자체가 워낙 '공사'로 인식되다보니

어려워하시는 분들이 많으세요.

공사를 시작도 하기전부터 

인테리어 공부로 이미 용량 초과..(ㅠㅠ)


하지만, 

'공사'의 개념이 덜 한 새 아파트 인테리어는

마치, 옷을 고를때

메인이 되는 상하의는 서로 어울릴 수 있도록 

톤을 맞춰주고

포인트가 되는 가방이나 악세서리로 완성하듯이,




톤앤매너 정리와 홈스타일링이 돋보이는 마술사 최현우님댁






공간의 메인이 되는 벽과 바닥은 톤을 맞춰주고,

체리색 몰딩은 튀지 않는 컬러로 존재감을 최소화,

조명, 가구/소품, 커텐 으로 디자인 포인트를 주면 

 나만의 공간으로 다시 태어날 수 있는 것이죠. :D 







마포 래미안 푸르지오 - before





마포 래미안 푸르지오 - after



톤만 맞춰주어도

어딘지 모르게 어색하거나 칙칙하게 느껴졌던

공간의 분위기를,

한번에 산뜻하게 바꿀 수 있어요. 



만약, 톤앤매너를 맞추기가 너무 어렵다면!

진리의 화이트나,

색조합이 비교적 무난한 무채색 계열로

추천드립니다. :D

















3.취향은 전체가 아닌 '포인트'로만



인테리어를 할 때,

단번에 내 취향을 담은 인테리어를 

완성할 수도 있지만

대부분 인테리어는 처음이신 분들이 많아서,

정말 내가 좋아하고 나와 잘 맞는 요소들을

한번에 찾기는 쉽지 않거든요. 

또, 취향이란 살면서 달라지기도 하구요. 


그래서, 지금 현재의 취향을 

집 전체에 다 담기 보다는,

일부 공간에 포인트로 담아 주시는 게 좋아요.

이때도 물론, 나중에 교체가 쉬울 수 있도록

시공이나 탈부착이 간편한 형태로 말이죠.






예를 들면,

조명이나 커텐, 가구, 소품이

내 취향을 드러내면서도 

철마다, 원하는 시점에, 자유롭게 바꿀 수 있는

인테리어 요소들이에요. 

생각보다 위 요소들이 공간에 주는 인테리어 효과는

어마어마 하다는 것!



새 아파트는 과하지 않은 비용과 노력만으로도

충분히 예뻐질 수 있어요.









깨끗한 새 집에 입주하는 상상만으로도

설렘폭발! ;)


새 아파트 인테리어를 고민하신다면

최소한의 공사와 

새 것의 장점을 최대한 살릴 수 있는 

방향으로 계획해보시기를 바랍니다!

입주를 앞두신 모든 분들 축하드려요.:)


아파트멘터리에서는

이런 새 아파트에 최적화된 

인테리어 서비스 FIVE를 제공하고 있어요.


5월 31일까지 계약하신 

신규 입주 아파트 고객분들을 위한 

특별한 혜택도 기다리고 있으니 

입주 전, 실측 상담을 받아보세요. :D


* Office Hours / 평일 11:00 am ~ 18:00 pm

* Phone Number / 02-6356-1224

*KAKAO TALK / https://bit.ly/2rBN0oR


















앞으로의 라이프스타일을 만들어갑니다. 

Space Betters Life, 

아파트멘터리